[기사]지리산 케이블카 공동추진 가능할까 > 환경뉴스

본문 바로가기

처음으로
이슈
환경뉴스

[기사]지리산 케이블카 공동추진 가능할까

페이지 정보

작성자 진주환경련 작성일15-02-10 10:19 조회688회 댓글0건

본문

지리산 케이블카 공동추진 가능할까

도, 산청-함양 구간 연결 계획, 산지관광특구 법안통과 미지수…환경단체·산악인 반발 불보듯

임채민 기자 lcm@idomin.com 2015년 02월 04일 수요일

홍준표 도지사가 최근 '산청과 함양이 공동으로 지리산 케이블카를 추진한다'고 밝히면서 지리산 케이블카 문제가 다시 수면 위로 떠올랐다.

환경단체와 산악인의 거센 반발이 예상되는 건 차치하고서라도, 과연 현 상황에서 '지리산 케이블카 산청·함양 공동 추진'이 실현 가능한지에 대한 의구심이 증폭되고 있다.

산청군과 함양군이 각자 추진해온 지리산 케이블카 설치 계획은 지난 2011년 환경부가 부적합 결정을 내린 사업이다. 당시 산청군은 '중산리∼장터목 대피소 아래 5.3㎞ 구간'을, 함양군은 '백무동∼망바위 3.4㎞ 구간'을 추진해 왔다. 하지만 최근 '산청·함양 공동 추진' 안이 거론되면서 함양군에서는 '백무동∼장터목∼중산리 9.3㎞ 구간'을 제시했다. 이 안대로 사업이 추진된다면 케이블카가 지리산을 완전히 감싸게 된다.

여기서 첫 번째 의문은, 산청군과 함양군이 단독으로 추진한 사업 계획조차도 환경부가 제시한 가이드라인을 만족시키지 못했는데, 10㎞에 가까운 케이블카 설치 계획이 환경부 심의를 통과할 수 있겠느냐는 것이다. 더욱이 '상식적으로 이해할 수 없는 계획'이라는 환경단체의 반대 여론도 불을 보듯 뻔한 상황이다.

01.jpg

-중략-

http://www.idomin.com/?mod=news&act=articleView&idxno=472478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환경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X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KFEMJinju All rights reserved. 주소 : (52726) 경남 진주시 동진로 34, 7층 (경남과학기술대학교 정문 앞 스타벅스 7층)
이메일 jinju@kfem.or.kr 전화 : 055) 747-3800 | 055) 746-8700 | 팩스 : 055) 747-588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