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1회 채식으로 서울시 5년간 수령 30년 소나무 755만 그루 심다 > 기후변화와 에너지

본문 바로가기

처음으로
이슈
기후변화와 에너지

주1회 채식으로 서울시 5년간 수령 30년 소나무 755만 그루 심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탁영진 작성일18-11-29 17:50 조회174회 댓글0건

본문

[기고] 주 1회 채식으로 서울시 5년간 수령 30년 소나무 755만 그루 심다 

 

내가 초중고등학교를 다니는 동안 세계적으로 가장 인기가 많았던 근육질 스타는 아놀드 슈워제네거였다. 2003년부터 8년간 캘리포니아 주지사를 역임한 그는 완전채식주의자(비건, vegan) 알려져 있는데, 2015 파리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당사국총회(COP)에서 육식을 줄이는 것이 기후변화를 늦출  있다며기후변화정책에 채식식단을 장려하는 구체적인 법안이 마련되어야 한다고 연설하기도 했다최근 그는 제임스 카메론 감독과 함께 채식을 권장하는 광고영상에 출연했다중국 정부가 13 인구로부터 심각하게 배출되고 있는 온실가스를 줄이기 위해 2030년까지 육류소비를 50% 줄이는 것을 촉구한 것이 동기부여가 되었다고 한다영화 '아바타' 제작 감독한 제임스 카메론 감독은영화  ‘나비 이야기가 실제로 재현되고 있는 현실을 알리기 위해 환경운동을 하고 있다현재 열대우림지역은방목 사육공장식 축산농경지로의 토지변경팜유와 커피 생산을 위하여 주변 숲을 침식하는 등의 원인으로 70% 이상이 파괴된 상황이다.

중국의 2,400  지역에서 식생활과 암으로 인한 사망률 사이의 관계를 조사한 콜린 캠벨(Colin Campbell) 박사는 중국연구(China Study) 통해 다양한 식습관과 질병 사이에 8,000가지 이상의 통계적으로 의미 있는 연관성을 발견했다 연관관계들은 한결같이 동물성 식품을 많이 먹은 사람은 만성질환에도 자주 걸리는 반면식물성 식품을 많이 섭취한 사람은 건강하고 만성 질환에도 강한 저항력을 보인다는 결과를 보여주었다이는 동물 대상 연구와 인간 대상 연구 모두에서 매우 일관된 결과로 나타났다이후미국 국립과학원(NAS) 보고서인 ‘식품영양그리고 암의 예방세계적인 시각에서도 같은결과가 보고되었으며 이로 인하여 미국 암연구협회는 암의 위험을 낮추기 위해 채식생활을 하라고 권고하게 되었다캠벨 박사는 이주연구(migrant studies) 통하여 다른 나라로 이주하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기후변화와 에너지 목록

게시물 검색

X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KFEMJinju All rights reserved. 주소 : (52726) 경남 진주시 동진로 34, 7층 (경남과학기술대학교 정문 앞 스타벅스 7층)
이메일 jinju@kfem.or.kr 전화 : 055) 747-3800 | 055) 746-8700 | 팩스 : 055) 747-588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