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거북 수컷이 사라진다고? > 기후변화와 에너지+탈핵

본문 바로가기

처음으로
이슈
기후변화와 에너지+탈핵

바다거북 수컷이 사라진다고?

페이지 정보

작성자 시민참여팀 작성일16-04-27 14:07 조회1,104회 댓글0건

본문

바다거북은 지구상에 출현했던 6천만 년 전부터 지금까지 많은 환경 변화를 극복해 왔다. 하지만 최근 기후변화에 의해 생식성공률과 어린 바다거북의 암수비율이 변하고 있다는 사실이 미국 연구팀에 의해 밝혀져 주목된다. 

2016-04-15-sea%20turtles.jpg

바 다거북은 암수를 결정하는 X, Y 염색체를 가지고 있지 않기 때문에 발생과정에서 바다 수온이 올라가면 암컷이 많이 생기며 수온이 내려가면 수컷이 많이 생긴다. 따라서 기후변화에 따라 해수온도가 상승하게 되면 수컷 바다거북이 줄어들게 되고 그 여파로 생식성공률이 낮아지면 바다거북의 개체수가 급감할 수 있다. 알에서 갓 부화한 어린 바다거북은 2500-7000마리 중에서 한 마리 정도만 살아남아 성체가 된다. 성체 암컷 한 마리는 생식이 가능한 20~30년 동안 총 1000개 정도의 알을 낳기 때문에 환경이 조금만 변해도 개체수가 빠르게 줄게 된다.

연 구진은 2010년에서 2013년까지 플로리다 해안에서 갓 부화한 어린 바다거북의 대부분이 암컷임을 밝혀냈다. 기후가 변하면서 비가 충분히 내리지 않고 바다 수온이 상승해 알이 부화되는 장소인 모래사장의 온도가 수컷을 만들어 낼 수 없을 만큼 높았기 때문이다. 

지난 6천만년 간 멸종되지 않고 잘 버텨온 바다거북. 지금처럼 기후변화가 지속되면 몇 십 년 후에는 바다에서 더 이상 바다거북을 만날 수 없게 될 지도 모른다(안양대학교 해양바이오시스템공학과 류종성 교수).

출처: 기후변화행동연구소
원문보기: http://climateaction.re.kr/index.php?document_srl=168445&mid=news02#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기후변화와 에너지+탈핵 목록

게시물 검색

X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Copyright © KFEMJinju All rights reserved. 주소 : (52726) 경남 진주시 동진로 34, 7층 (경상국립대학교 칠암캠퍼스 정문 앞 7층)
이메일 jinju@kfem.or.kr 전화 : 055) 747-3800 | 055) 746-8700 | 팩스 : 055) 747-588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